서울에 살고 있는 중학교 친구를 만나러 가면, 서울 코스는 그 친구가 정한다. 늘 그녀 덕분에 새로운 음식과 다양한 분위기의 음식점을 많이 가게 되어 고맙게 생각한다. 이 날은 늦봄과 초여름 사이, 그즈음 이었다. 연남동이 궁금했던 내게 연남동 맛집과 연남동 카페를 소개시켜주었지. 점심은 타이 음식점이었는데 생각보다는 별로였고 그 이후에 들렀던 연남동 카페 연남살롱은 대만족이었다.


 

 아기자기한 소품이 가득하고 옛날 만화책이 가득해서 추억을 떠올리게 하는 이 작은 카페는 공간이 작아서 만석이었다. 대기 명단에 이름을 올리고 카페 밖에 서서 조금 기다리다보니 다행히 오래 걸리지 않아 자리가 생겨서 앉을 수 있었다. 메뉴판마저 너무 귀엽다. 카페 규모에 비해 생각보다 메뉴가 다양했다. 맥주와 칵테일이 있는 걸 보니 저녁에는 가볍게 술 한 잔 오러 오는 사람들도 종종 있는가보다. 



 툭툭누들타이에서 배부르게 먹고온 후였지만 말차빙수도 밀크티빙수도 모두 포기할 수 없어서 남기더라도 둘 다 맛보자 싶어서 각각 하나씩 주문했다. 



 소복히 담겨있는 말차빙수. 사진 상으로는 굉장히 크고 양도 많아보이지만 실제로는 그렇게 많지는 않다. 그리고 맛있어서 먹다보면 결코 많게 안 느껴진다. 팥이랑 떡을 따로 담아주셔서 원하는 만큼 곁들여 먹을 수 있어서 좋았다. 말차 빙수를 먹으러 가보면 말차가 너무 연하거나 말차는 진하지만 너무 달거나 해서 아쉬울 때가 많았는데 연남동 카페 연남살롱의 말차빙수는 너무 달지도 않고 말차도 진해서 마음에 들었다.



 아쌈밀크티빙수. 역시 진해 보이는 비주얼에 두근두근. 같이 내어주시는 시럽같이 생긴 것을 부어서 먹으면 되는데, 난 그냥 시럽인 줄 알았는데 먹어보니 밀크티를 졸인 것 같은 느낌? 엄청 진한 밀크티 맛이 났다. 아쌈밀크티빙수는 뭔가 달 것 같아서 먹기 전부터 걱정했는데 웬걸. 하나도 안 달고 정말 맛있었다. 얼음도 정말 곱고 밀크티 맛도 진하고. 아 진짜 다시 생각해도 넘넘 맛있었다. 말차빙수 한 입 먹고 아 너무 맛있어 - 밀크티 빙수 한 입 먹고, 아 이것도 정말 맛있어. 그렇게 번갈아가면서 맛있게 먹었다. 

 연남동에 다시 가게 되면 꼭 다시 찾아보고 싶은 연남동 카페 연남살롱 :-)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 마포구 연남동 504-33 | 연남살롱
도움말 Daum 지도


 작년 상반기에 친한 언니랑 서울 갈 일이 있어서 올라 갔다가 찾아갔던 망원동 카페 딥블루레이크 . 인스타에서 망원동 카페 , 망리단길 카페를 한참 찾아보다가 발견한 곳인데 마음에 들었지만 거리가 조금 멀어서 고민하다가 다른 대안이 없어서 여기로 왔다.



 파란 외벽이 매력적인 곳. 사실 내부가 어땠는지보다 이 파란 외벽이 마음에 들어서 왔다. 블루 계열 컬러 중에 이 컬러의 이름은 뭐지? 암튼 이 컬러 매력적이다. 


 망원동 카페 딥블루레이크는 생각보다는 메뉴가 다양했다. 오트라떼랑 스트로베리 오렌지 주스 주문. 오렌지 블로썸 메뉴도 너무 궁금하긴 했는데 이 메뉴는 다른 곳에서 탠저린 라떼라는 메뉴로 많이 접해보았기 때문에 더 궁금했던 오트라떼를 주문했다. 사실 이 메뉴판은 작년 여름 즈음 찍은 사진이라 지금은 메뉴가 달라져있을 수도 있다.(최신 블로그를 확인해보세요.)



망원동 카페 딥블루레이크는 4층으로 된 카페였는데 층마다 분위기가 다 달랐다. 어떤 곳은 식물이 가득한 초록초록한 분위기, 어떤 곳은 분홍분홍 여심 취향 저격하는 분위기, 또 다른 곳은 아기자기한 소품이 가득한 귀여운 분위기. 층마다 각기 다른 분위기로 매력을 뽐내고 있었다.

 이렇게 다양한 분위기로 인테리어를 하면 대게 산만하거나 이도저도 아니라는 느낌을 많이 받았는데, 여기는 층별로 다른 분위기로 해 놓아서 그런지 별로 그런 느낌이 들지 않았다.



 스트로베리+오렌지 주스와 오트라떼. 사실 딸기와 오렌지 조합은 맛이 없을 수 없는 조합이라 기대한만큼 정말 맛있게 먹었고, 정말 궁금해서 주문한 오트라떼는 기대 이상이었다. 귀리의 고소한 맛이 쌉싸름한 커피와 어우러져 독특하지만 조화로운 맛을 만들어냈다. 달달한 커피를 그리 좋아하지 않는 나로서는 마음에 드는 메뉴였다.

 

 

 우리가 머물렀던 4층의 내부 인테리어 모습. 우리가 카페에 도착했을 때, 2층과 3층은 만석이라 4층으로 왔는데 잠깐 사진 찍고 음료를 마시고 나니 금방 사람이 가득 찼다. 인스타에서 망원동 카페 검색하면 엄청 많이 보이던데 역시 인기 있는 곳인가보다. 요즘은 블로그 검색보다 인스타그램 검색으로 예쁜 카페를 찾아가는 편인데, 막상 찾아가보면 실망하는 경우가 많았다. 인테리어는 예쁘지만 맛은 진짜 별로라든가, 아니면 정방향의 사진 한 장에 보이는 게 전부 다인 인테리어라든가. 그런데 망원동 카페 딥블루레이크는 인테리어도 맛도 둘 다 만족시켜주는 카페였다. 가까이 살았다면 자주 갔을 것 같다. 


매일 11:00-22:00 연중무휴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특별시 마포구 망원1동 |
도움말 Daum 지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