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 기장 쪽에는 바다가 보이는 예쁜 카페들이 참 많아요. 몇 년 전에만 해도 대규모 카페들이 많지 않았는데 이제는 포화 상태다 싶을 정도로 부산 기장 카페가 많네요. 

 기장 쪽에 카페가 이렇게 많은데도 어느 카페를 가든 갈 때마다 사람들이 정말 많더라고요. 그만큼 기장을 찾는 사람들이 많아졌다 싶더라고요. 그래서 이미 기장 쪽에 카페가 많은데도 계속 새로운 카페가 생겨나겠지요?

오늘은 부산 기장 카페 중에서도 빵이 맛있었던 일광 그릿비를 소개하려고 합니다. 

 웬만한 기장 카페들은 전부 바다 전망을 자랑하고 있어서 바다 전망이 일광 그릿비 만의 강점은 아니에요. 그렇지만 유난히 더 탁 트이고 시원시원한 일광 그릿비의 오션뷰는 내세울 만 한 것 같아요. 





 1층에도 2층에도 테라스가 있는데 날씨가 좋은 날에는 햇살이 강해서 조금만 있어도 더워서 지금이 딱 테라스에서 오션뷰를 즐기기 좋은 시기인 것 같아요. 하지만 꼭 테라스 자리에 앉지 않아도 바다뷰를 충분히 즐길 수 있는게 1층 통유리문을 열어놓으시더라고요. 건물 안 쪽이라 따가운 햇살도 피하고 오션뷰도 즐기고! 

 카페에 가서 디저트류를 많이 즐기는 편은 아닌데 기장 일광 그릿비 빵이 맛있다는 후기를 보고 궁금해서 바질치즈 식빵과 갈릭베이컨 이렇게 2가지 종류를 시켜보았어요. 점심 먹고 바로 간거라 빵을 다 못 먹을까봐 걱정했는데.. 괜한 걱정이었습니다^^;;

 갈릭베이컨은 감자샐러드에 양파맛 마늘맛이 같이 나는데 맛이 없을 수가 없는 맛이에요 ㅎㅎ 치즈가 박혀 있는 바질치즈 식빵은 바질 향이 꽤 많이 나고 약간 짭조름한 편이라 자꾸만 손이 가던 빵이었어요. 맛있어서 집에 갈 때 엄마드리려고 하나 테이크아웃 해서 갔답니다.





 기장 카페 그릿비에는 빵 종류가 다양하니 빵순이들은 얼른 가보세요. 살 찔 걱정만 있으면 진짜 종류별로 다 먹어보고 싶었는데 꾹 참느라 힘들었네요.





 1층에서 바다를 바라보며 휴식을 취하고, 기장 카페 그릿비를 떠나기 전 2층과 3층 구경을 가 보았어요. 2층은 1층과 비슷한 인테리어로 되어 있고 3층은 루프탑이더라고요. 1층에서 바라보는 뷰도 충분히 좋았는데 높은 곳에서 내려다 보는 뷰는 더 좋았습니다 :-)  간단하게 인증샷만 찍고 돌아왔어요. 

 푸른 바다 보면서 바질치즈식빵 먹으러 한 번 더 가고 싶은 부산 기장 카페 그릿비입니다 ^.^


부산 기장 카페 : 일광 그릿비     매일 10:30 - 22:30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부산광역시 기장군 일광면 |
도움말 Daum 지도
  • BlogIcon 홍형2 2018.05.04 12:39 신고

    와.. 뷰가 정말 좋네요.
    날씨좋은날 꼭 한번 가보고싶네요!
    즐거운하루보내세요:D


2년 전 무더웠던 여름, 처음 방문했던 부산 카페 에프엠커피스트리트.

그당시 인스타그램에서 게시물이 엄청 많이 올라와서 되게 궁금한 곳이었다. 주차가 불편해서 잘 안 갔던 서면 전포동에 위치한 카페라 가봐야지 가봐야지 생각만 하다가 방문하게 되었다. 아예 전포동 맛집과 전포동 카페 방문이 목적이라 아침 일찍부터 기차타고 부산으로 가서 지하철 타고 서면 도착. 무더웠던 여름이라 조금만 걸어도 땀이 뻘뻘 흘렀다. 그 때 딱 마주하게 됐던 FM COFFEE STREET



부산 카페 에프엠커피스트리트의 단촐한 메뉴. 이게 다야? 싶을 정도로 메뉴 종류가 적었다. 지금은 투모로우 로제 , 투모로우 딸기, 피오나(말차+콜드브루커피) 등 메뉴가 다양해졌다고 들었다. 두번 째 방문했을 때도 투모로우를 마셨는데 다음에 방문하게 되면 꼭 신메뉴를 마셔보고 싶다. (라고 쓰고 투모로우를 또 마실지도...)


 

FM COFFEE STREET 은 일반 카페와는 다르다. 앉아서 마실 수 있는 공간이 있지만 매우 협소하기에 거의 대부분이 테이크아웃 해가는 손님이다. 한창 인기 있을 때 방문해서 그런지 투모로우 커피 여러 잔을 한번에 제조하는 진풍경을 보게 되었다. 콜드브루커피를 먼저 쫙 깔아놓고 위에 크림을 올린다.



당시 응답하라 1988의 인기에 힘입어 비엔나커피가 엄청 유행했었는데, 투모로우 커피도 딱 비엔나커피라고 생각하면 된다. 여러 카페마다 유행했던 비엔나커피와 도대체 뭐가 다르길래 이렇게 인기 있을까 궁금해하며 드디어 나도, 마셔보았다 투모로우 커피.


 

 

 마시는 방법을 아냐고 하시며 친절하게 먹는 방법을 설명해주셨다. 크림과 커피를 섞지 말고 한 번에 마시라고 하셨다. 시간이 지나면 크림이 아래로 내려오니 그때 먹어봐도 좋다고.



 한 모금 마시고 밀려오는 감동. 이해가 되었다 왜 그렇게 부산 카페 에프엠스트릿이 인기가 많은지. 이제껏 마셔봤던 비엔나커피는 맛이 있어도 위에 올라간 크림이 무거운 느낌이라 크림이 먼저 나오고 한참을 마셔야 아래에 있는 커피를 마실 수 있었는데, 여기는 크림이 조금 가벼운 느낌이라 한 모금 크게 마시면 크림이랑 커피가 동시에 조화롭게 나온다. 진짜 맛있었다. 더운 여름에 땀 흘리며 찾아가 마셔서 그런 탓도 있지만 정말 맛있게 마셨다. 그리고 커피가 너무 빨리 사라져서 슬펐다. 또 마시고 싶어.....


 조만간 서면 전포카페거리를 간다면 꼭! 에프엠커피스트릿에 들러서 투모로우랑 신메뉴를 마셔봐야겠다!


아! 요즘은 1호점에 이어 2호점도 생겼다고 한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부산 부산진구 전포동 667-22 | 에프엠커피스트릿 2호점
도움말 Daum 지도